상품상세 정보

뒤로가기

메모리즈 오브 마더 ('마더' 10주년 사진집)

품절

상품 정보
판매가
적립금

1,700원 (5.00%)

무통장 결제시 적립금 0 원 %

카드 결제시 적립금 0 원 %

실시간 계좌이체시 적립금 0 원 %

적립금 결제시 적립금 0 원 %

휴대폰 결제시 적립금 0 원 %

예치금 결제시 적립금 0 원 %

에스크로 결제시 적립금 0 원 %

가상계좌 결제시 적립금 0 원 %

가상계좌 결제시 적립금 0 원 %

배송방법 택배
배송비 2,500원 (3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배송
수량 up down  
상품 목록
상품 정보 가격 삭제
총상품금액(수량) 0
구매하기
구매하기
상품 상세 정보
상품명 메모리즈 오브 마더 ('마더' 10주년 사진집)
판매가 35,000원
적립금 1,700원 (5%)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결제 안내

결제방법 :  신용카드결제, 무통장입금, 에스크로 (실시간 계좌이체, 가상계좌) 

고액결제의 경우 안전을 위해 카드사에서 확인전화를 드릴 수도 있습니다. 
확인과정에서 도난 카드의 사용이나 타인 명의의 주문등 정상적인 주문이 아니라고 판단될 경우 임의로 주문을 보류 또는 취소할 수 있습니다.  

무통장 입금은 상품 구매 대금을 PC뱅킹, 인터넷뱅킹, 텔레뱅킹 혹은 가까운 은행에서 직접 입금하시면 됩니다.  
주문시 입력한 입금자명과 실제입금자의 성명이 반드시 일치하여야 하며, 24시간 이내로 입금을 하셔야 합니다.
입금되지 않은 주문은 자동으로 취소되며 이는 절대 복구 되지 않습니다.

입금 계좌 : 우체국 107110-02-417747 (예금주:플레인)

배송 안내

  • 배송 방법 : 택배
  • 배송 지역 : 전국
  • 배송 비용 : 2,500원
  • 배송 기간 : 3일 ~ 5일
  • 배송 안내 :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결제) 확인 후 3영업일 이내로 발송 됩니다.

    ※ 프리오더(예약)상품은 예외

교환/반품 안내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 단,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공급받으신 상품 및 용역의 내용이 표시.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개월이내, 그사실을 알게 된 날로부터 30일이내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 신청은 로그인 후 Q&A 게시판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교환 및 반품 과정에서 사진 확인 절차가 필요합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 왕복 반송 비용(5,000원)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 프리오더 상품의 경우 주문내용의 교환, 변경 및 취소는 출시일로부터 3영업일전 까지만 가능하오니 이 점 양해 부탁 드립니다.

환불 안내

환불시 반품 여부를 확인한 후 3영업일 이내에 결제 금액을 환불해 드립니다.
신용카드로 결제하신 경우는 신용카드 승인을 취소하여 결제 대금이 청구되지 않게 합니다.
(단, 신용카드 결제일자에 맞추어 대금이 청구 될수 있으면 이 경우 익월 신용카드 대금청구시 카드사에서 환급처리 됩니다.)

서비스문의 안내


'메모리즈 오브 마더' : 영화 <마더> 10주년 사진집 한정판 예약판매





[도서정보]

• 저자: 홍경표, 서지형, 봉준호

• 분야: 예술, 영화/드라마, 사진

• 펴낸곳: 플레인아카이브

• 출간예정일: 20191115

• 정가: 35,000

• 페이지수: 288
• 크기: 가로 230 mm / 세로 230 mm 

• 발송일: 12/5 (수) (예정)



[책 소개]


봉준호라는 장르에서도 독보적인 영화 <마더>

10년전 기억을 간직하기 위해 봉준호 감독이 직접 고른 200여장의 사진,

홍경표 촬영감독 인터뷰, 주연배우 김혜자 & 원빈 트리뷰트 칼럼과 봉준호 감독의 말까지

 

한국영화 사상 첫 칸 영화제 황금종려상을 수상하며 세계 영화사에 확고하게 자리매김한 봉준호 감독의 네 번째 영화 <마더>10주년 기념 사진집. <기생충> <버닝> <곡성>으로 잊을 수 없는 빛과 색감의 촬영 미학을 선보여온 홍경표 촬영 감독이 찍은 사진 중 봉준호 감독이 직접 고른 200여장의 사진을 실었다.



 

메모리즈 오브 마더: 마더 10주년 사진집 <기생충> 후반 작업에 몰두하던 봉준호 감독과 홍경표 촬영감독이 우연히 10년 전 외장하드를 발견하면서 시작되었다. 10년 간 단 한 번도 열어보지 않았던 외장하드. 그 안에는 홍경표 촬영감독이 직접 사진기를 들고 찍은 <마더>의 현장이 담겨 있었다. 대배우이자 국민 엄마이던 김혜자, 미소년의 대명사 원빈, 한류 드라마의 주역이 되기 전의 진구, 무시무시한 연기력이 미처 세상에 알려지기 전의 천우희, 얼굴도 제대로 나오지 않는 단역배우 시절의 이정은, 이젠 하나의 장르가 되어버린 봉준호 월드에서조차 독보적인 결을 가진 이 전무후무한 영화를 함께 고민하고 만들어낸 스태프들봉준호 감독은 이 얼굴들을 간직하기로 마음 먹고, <마더> 10주년을 기념할 사진집 발간을 계획한다.



그렇게 세상에 나오게 된 이 사진집에는 홍경표 촬영감독과 서지형 스틸사진가가 때론 자연스럽게, 때론 긴장감 넘치게 촬영한 현장 비하인드 스토리, 캐릭터와 자기자신을 넘나드는 배우의 눈빛, 10년만큼 젊었던 봉준호 감독과 스태프들의 모습이 고스란히 담겨있다. 읽을 거리도 가득하다. 작가 인터뷰와 감독의 말, 배우 김혜자와 원빈에게 보내는 백은하 배우연구소장의 에세이, LA영화비평가협회 부회장 팀 그리어슨의 비평은 이제 명실상부 거장의 자리에 오른 봉준호 감독의 10년 전 기억, <마더>를 되짚어가는 훌륭한 길잡이가 되어줄 것이다. 




[목차]


1. 메모리즈 오브 마더 (사진: 홍경표 & 서지형)

2. 영화의 중간, 배우의 경계, 혹은 사진들 홍경표 촬영감독 인터뷰

3. 얼굴을 지우는 김혜자, 얼굴을 돌리는 원빈 백은하 배우연구소 소장

4. 탐정 지켜보기: <마더>의 불편한 미스터리 팀 그리어슨

5. Watching the Detectives: The Troubling Mystery of Mother

6. 10주년을 기념하며 서지형 스틸 사진가

7. 맺음말 봉준호 감독




 

[책 속으로]

 

p. 262

<마더> 사진은 10년 만에 봐요. 찍으면서는 확인을 안 했어요. (웃음) 보면서 새로웠죠. 내가 이걸, 이 사진을 찍어놨구나, 싶은 것들이 있어요. 원빈 씨의 클로즈업 샷 같은 것들이 있는데요, 당시엔 미처 발견하지 못했던 게 보이더라구요. 얼굴과 눈 같은 거. 카메라를 보는 시선 같은 거몇 개 사진은 카메라를 보라고 하고 찍은 것들인데, 이렇게 카메라를 봐 달라고 말할 수 있다는 점이 내가 사진을 좋아하는 이유일 수도 있겠단 생각이 드네요. 사진 찍을 땐 김혜자 선생님한테카메라 한 번 보세요이렇게 말할 수 있어요. 하지만 영화에선 그게 안 되잖아요. 그게 김혜자 선생님이든, 다른 배우든. 좋아하는 원빈 씨 사진을 보면, 그땐 카메라를 보라고 하지 않았어요. 그런데 이 친구가 어느 순간 카메라를 보고 있었어요. 알 수 없는 표정을 하고. 날 보고 웃는 건지, 뭐를 보고 웃는 건지 몰라도, 그 표정을 좋아해요.

-  홍경표 촬영감독 인터뷰 중

 

p. 271

이 배우들의 성취는비교불가가 아니라대체 불가. 눈부신 미소년과 자애로운 어머니는 여기에 없다. 영화 <마더>는 김혜자가 아니었다면 아예 만들어질 수 없는 영화이다. ‘도준은 원빈이 아니었다면 아예 달라졌을 역할이다. ‘엄마도준캐릭터는 봉준호라는 창조주가 단독으로 빚어낸 피조물들이 아니다. 감독 봉준호는 ‘호스트’보다는게스트의 태도로 배우 김혜자와 원빈을 방문한다.

‘얼굴을 지우는 김혜자, 얼굴을 돌리는 원빈


p. 273

<마더>는 봉준호의 첫 번째 살인물이 아니다. 2003년 개봉한 두 번째 장편영화 <살인의 추억>은 수십 년간 경찰의 수사망을 피해간 연쇄살인범에 대한 실화를 각색한 영화다. 이 어두운 드라마에는 정의도, 안도도, 종결이라는 감각도 존재하지 않는다. (2019년 이 용의자가 마침내 체포되는 엄청난 반전이 일어났다) <마더>에서 우리의 조그만 영웅은 마침내 아들을 구해내지만 카타르시스는 요원하다. 마치 형사나 탐정들처럼, 어머니들은 소리 없이 사회를 보호한다. 모두가 대수롭지 않게 여기는 이들이 우리를 지켜주고 나쁜 사람들을 멀리 쫓아준다.

-  탐정 지켜보기: <마더>의 불편한 미스터리



* 이 책을 펴낸 플레인아카이브는,


영화를 간직하는 가장 아름다운 방법, 플레인아카이브는 2013 <멜랑콜리아> 블루레이를 시작으로 국내외 독립/예술영화 중심의 블루레이, DVD, 도서와 음반, 굿즈 등을 기획/제작해왔다. <캐롤>, <폭스캐처>, <올드보이>, <마미>, <문라이트> 30여편의 블루레이와 DVD, <독전> OST 한정판 앨범 등 다양한 스펙트럼의 영화를 견고하고 아름다운 물리매체로 선보여왔다. 출판 도서로는 토드 헤인즈 감독의 <캐롤> /영 각본집,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 각본집&스토리보드북 세트와 메모리즈 오브 마더: <마더> 10주년 사진집, 영화 <들개>의 각본집과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 <바닷마을 다이어리> /일 각본집, 이해영 감독의 <독전> 포토북 등이 있으며, 이후에도 꾸준히 영화 관련 서적을 발간할 예정이다.

상품사용후기

상품후기쓰기 모두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판매자 정보